년수로만 치면 수쌤이랑 처음 캐나다상담받을때가 벌써 3년이 되어가네요.!

호주있을때도 , 캐나다 워홀갈때도, 이번에 학생비자받을때도

항사 갑자기 일어난 제 결정과 상황에 당황 한번 안하시고 하나하나 알아봐주고 도와주신 은혜에 보답하여

이번이 마지막인만큼 만약 영주권을 받지못한다면 한국으로 돌아갈 생각이 없습니다.! 

꼭 영주권가지고 수쌤 찾아갈게요 . 


쌤 그러고보니 서로 얼굴도 년마다 몇번씩 봣는데 이제 페이스북 친구정도는 해야되지않나요 .


암튼 수쌤 화이팅 나도 화이팅 입니다